유아인-박신혜 ‘#살아있다’, 고립된 생존자..모바일 예고편 공개
유아인-박신혜 ‘#살아있다’, 고립된 생존자..모바일 예고편 공개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5.20 08:47
  • 수정 2020-05-20 08:47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유아인과 박신혜 주연 영화 '#살아있다'가 궁금증을 고조시키는 모바일 예고편을 공개했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와이파이,문자,전화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공개된 예고편은 뉴스 속보가 흐르는 가운데 긴급한 상황을 알리는 알람으로부터 시작한다. 집에 혼자 남겨진 준우(유아인)를 걱정하는 아버지의 수없는 문자 끝에 “꼭 살아남아야 한다”는 마지막 문자는 긴장감을 더하고, 숨 쉴 틈 없이 몰아치는 존재들의 위협적인 모습과 가족과의 연락마저 끊어진 채 위기에 내몰린 유일한 생존자 준우의 절박한 상황이 눈 뗄 수 없는 전개로 펼쳐진다.

하루 아침에 데이터,와이파이,문자,전화 모든 것이 단절된 채 혼자 남겨진 준우. “살아남아야 한다”라는 대사와 함께 문 앞에 선 준우의 뒷모습으로 마지막 순간까지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내는 이번 예고편은 앞으로 어떤 상황이 펼쳐질지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기존 예고편 형식과 차별화된 모바일 디자인의 색다른 구성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살아있다’는 오는 6월 말 개봉한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