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디지털 산학협력 추진…서울대 연구기관과 ‘맞손’
SK네트웍스, 디지털 산학협력 추진…서울대 연구기관과 ‘맞손’
  • 고혜진 수습기자
  • 승인 2020.05.21 14:01
  • 수정 2020-05-21 14:01
  • 댓글 0

빅데이터 및 AI 분야 산학협력 MOU 체결

 

21일 최성환 SK네트웍스 기획실장(왼쪽)과 차상균 서울대학교 데이터사이언스 대학원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네트웍스 제공
21일 최성환 SK네트웍스 기획실장(왼쪽)과 차상균 서울대학교 데이터사이언스 대학원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네트웍스 제공

[한스경제=고혜진 수습기자] SK네트웍스가 디지털 산학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서울대학교와 손을 잡았다.

SK네트웍스는 서울 명동 사옥에서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과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분야 산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SK네트웍스는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 분야 공동연구 ▲연구 정보 및 인프라 교류 ▲심포지엄, 워크숍 등 학술 교류 ▲인턴십, 현장 프로젝트를 통한 연구 인력 교류를 서울대 데이터사이언스대학원과 진행하게 된다.

SK네트웍스는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프로세스와 비즈니스 모델 혁신을 모든 사업 영역에서 이뤄야 한다”고 강조할 정도로 시대에 맞는 디지털 역량 향상과 사업모델 개발을 추구해왔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 지난 2017년 전담조직 데이터 사이언티스트 그룹(DSG)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 에이전트 그룹을 만들었다. 이들은 지난해부터 ‘전사 데이터 활용 역량 체계’를 수립해 구성원 전체의 디지털 활용 역량을 키우고 있다.

아울러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한 자동차 종합 관리 솔루션 ‘스마트 링크’를 개발·운영하기로 했다. 차량번호만으로 타이어 사이즈를 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도 선보였다.

또 국내 최초 AI 기반 중고폰 무인 매입기 ‘민팃ATM’을 통해 새로운 중고폰 유통문화를 제시했다. 자회사 SK매직을 통해 IoT와 AI 기능을 탑재한 모션 공기청정기 등 생활가전제품도 고객에게 보여주고 있다.

SK네트웍스는 이번 산학협력 협약을 바탕으로 이론과 실제가 조화된 한 차원 높은 수준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해 나갈 계획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이번 MOU로 사업 전 영역에서 AI와 IoT를 활용한 상품과 서비스 개발 기회가 넓어졌다”며 “사업뿐만 아니라 기업문화와 사내 교육 등에서도 적용할 수 있는 부분을 연구해 ‘일하는 방식의 혁신’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