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박초롱 주연 ‘불량한 가족’, 7월 개봉 확정
에이핑크 박초롱 주연 ‘불량한 가족’, 7월 개봉 확정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5.21 16:25
  • 수정 2020-05-21 16:25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에이핑크 박초롱의 첫 주연작 영화 ‘불량한 가족’이 7월 개봉한다.

‘불량한 가족’은 음악만이 유일한 친구였던 유리가 우연히 다혜의 특별한 패밀리를 만나 진정한 성장을 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코미디 드라마.

에이핑크 리더 박초롱이 주인공 유리’역을 맡아 첫 주연작이자 스크린 데뷔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불러모았다. 박원상이 유리의 아빠 현두’역을 맡아 부녀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여기에 도지한이 대국 역을, 신예 배우 김다예가 다혜 역을 맡았다.

공개된 스틸은 박원상과 박초롱의 만남이 담겼다. 스틸 속 박초롱의 청순한 비주얼이 눈에 띄는 가운데 이번 영화를 통해 어떤 모습을 선보이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심각한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는 박원상의 모습은 이 부녀에게 어떤 일들이 생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사진=스톰픽쳐스코리아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