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한 ‘ICT산업’ 전략포럼 개최
과기부,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한 ‘ICT산업’ 전략포럼 개최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5.22 11:11
  • 수정 2020-05-22 11:11
  • 댓글 0

포스트코로나 시대 보안산업 육성방안, 글로벌 전문기업 육성방안 집중논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ICT산업 미래전략포럼' 생중계 화면 캡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과기부가 코로나 시대 이후 ICT 산업의 전략을 위한 포럼을 개최한다.

2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정보통신기술(ICT) 산업 혁신의 전기를 마련하기 위해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ICT산업 미래전략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단 이번 포럼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포럼에는 미래학자 정지훈 경희사이버대학교 교수와 디지털 비즈니스 전략가 김지현 SK 경영경제연구소 연구위원이 기조연설자로 나선다. 이 외에도 ICT 업계 및 학계 등 전문가가 패널로 참석해 코로나 ICT 산업의 정책 방향을 되짚어본다.

세션별로는 ▲ 비대면 환경의 확산이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산업에 미친 영향과 성장기회 ▲ 포스트 코로나 시대 보안산업 육성방안 ▲ 포스트 코로나 시대 글로벌 전문기업 육성방안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한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포럼을 시작으로 ICT산업 혁신 방향에 대해 산학연 전문가와 국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통해 상반기 중 '포스트 코로나 ICT산업 혁신방안'을 수립해 발표할 계획이다. 포럼은 이날 오전 9시 50분부터로 실시간 생중계된다.

과기정통부는 “'디지털 뉴딜'을 적극 추진해 산업적 성과와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