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인전’ 김요한 자취방 최초 공개..송가인-김숙-서이숙 웃은 이유는
‘악인전’ 김요한 자취방 최초 공개..송가인-김숙-서이숙 웃은 이유는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5.22 13:05
  • 수정 2020-05-22 13:05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가수 김요한이 입주한지 일주일이 갓 지난 자취방을 최초 공개한다.

오는 23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되는 KBS2 ‘악(樂)인전’ 5회에서 송가인이 김요한의 자취방을 방문한다. 공개된 스틸에는 ‘자취 초보’ 김요한의 분주한 손님맞이와 함께 이를 보고 흐뭇한 미소를 짓는 송가인, 김숙 그리고 서이숙의 모습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 날 송가인, 김숙, 서이숙은 이사한지 일주일에 접어든 김요한의 깜짝 집들이에 나설 예정. 김요한은 자신의 침대보를 카펫처럼 깔아주는가 하면, 직접 플레이팅한 과자와 케이크를 접대하는 등 세 사람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진땀 흘렸다는 후문.

특히 송가인은 상추를 키운다는 김요한의 깜찍한 취미 생활에 “요한이 너무 귀엽다”를 연발하며 자신의 원픽인 김요한을 향한 애정을 거침없이 드러냈다. 최근 상추를 키우기 시작했다는 김요한의 말에 모두들 폭소를 금치 못했다.

이처럼 최초로 공개되는 김요한의 자취방에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송가인, 김숙, 서이숙이 김요한의 자취방에 방문한 이유가 무엇일지 호기심을 높인다. 송가인의 특별 게스트로 나선 서이숙은 김요한을 위해 연기 특급 지도에 나선다.

사진=KBS2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