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마장조교사협회, 전기자전거 지급행사 개최
서울경마장조교사협회, 전기자전거 지급행사 개최
  • 이상빈 기자
  • 승인 2020.05.23 08:53
  • 수정 2020-05-23 00:11
  • 댓글 0

노후 이륜차 폐차도 함께 진행
16일 서울 경마공원 서울경마장조교사협회에서 열린 전기자전거 지급행사 모습. /한국마사회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기자] 서울경마장조교사협회가 16일 서울 경마공원 경마장 내 노후된 이륜차 사용을 줄이고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이동 수단인 전기자전거를 보급할 목적으로 전기자전거 지급행사를 열었다.

협회는 재원 총 5400만 원을 투입해 전기자전거를 서울 경마공원 47개 사업장에 1대씩 보급했다. 한동안 주변에 방치된 노후 이륜차 폐차도 함께 이뤄졌다.

행사에 참석한 서인석 조교사협회 부회장은 “노후 이륜차 운행으로 사업장 내 안전사고와 환경 오염 위험이 늘 잠재했다”며 “한국경마 발전을 시도하는 대표 단체로서 직원들인 말 관리사의 안전과 쾌적한 근무 환경 조성을 위해 친환경 전기자전거 보급을 결정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시속 25㎞ 이하인 전기자전거 이용으로 모두에게 한층 더 안전하고 쾌적한 일터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