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프로축구 리그, 코로나19로 시즌 조기 종료… 확진자 현황은?
멕시코 프로축구 리그, 코로나19로 시즌 조기 종료… 확진자 현황은?
  • 김준희 수습기자
  • 승인 2020.05.23 10:28
  • 수정 2020-05-23 11:00
  • 댓글 0

리가 MX 소속 선수 12명 코로나 확진
멕시코 프로축구 리가 MX 경기 모습. /연합뉴스
멕시코 프로축구 리가 MX 경기 모습.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김준희 수습기자] 멕시코 프로축구 리가 MX(1부리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2019-2020시즌을 마친다.

‘AP통신’은 22일(이하 현지 시각) “리가 MX가 임시총회를 열고 2019-2020시즌 후기리그 종료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리가 MX는 3월 15일 후기 리그 17라운드 중 10라운드까지 소화한 상황에서 코로나19가 확산하자 일시 중단했다. 코로나19 사태가 좀처럼 진정되지 않자 결국 시즌 재개 대신 조기 종료를 결정했다.

시즌이 취소된 것은 사상 최초다. 우승팀도 가리지 않는다. 아울러 여자프로축구 리그도 시즌을 중도 종료했다.

리가 MX는 “전례 없는 비상 상황 속에서 경기를 안전하게 치르기 어렵다고 판단해 조기 종료를 결정했다”고 배경을 밝혔다. 전날 리가 MX 소속 선수 4명이 감염돼 확진자만 12명 나온 점도 시즌 조기 종료 결정에 영향을 줬다.

2020-2021시즌 개막은 7월이 될 전망이며 초반 경기를 무관중으로 치르는 것을 고려한다.

23일 0시 기준 멕시코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는 각각 6만2527명, 6989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