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영 주연 ‘야구소녀’, 6월18일 개봉 확정
이주영 주연 ‘야구소녀’, 6월18일 개봉 확정
  • 양지원 기자
  • 승인 2020.05.25 14:21
  • 수정 2020-05-25 14:21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배우 이주영 주연의 영화 ‘야구소녀’가 6월 18일 개봉을 확정했다.

‘야구소녀’는 고교 야구팀의 유일한 여자이자 시속 130km 강속구로 ‘천재 야구소녀’라는 별명을 지닌 주수인(이주영)이 졸업을 앞두고 프로를 향한 도전과 현실의 벽을 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담은 여성 성장 드라마다.

이주영이 ‘천재 야구소녀’라는 별명을 얻으며 주목받았지만 편견에 가로막혀 제대로 된 기회조차 받지 못함에도 꿈을 향해 달려나가는 고교 야구선수 주수인 역을 연기했다.

공개된 2종 메인 포스터는 마운드 위에서 포수 미트를 향해 힘차게 공을 뿌릴 준비를 하는 투수 주수인의 당찬 눈빛이 담겼다.

‘야구소녀’는 2019년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파노라마 부문에 초청됐다. 이후 제45회 서울독립영화제에 초청, 이주영이 독립스타상 배우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사진=싸이더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