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UN 국제 친환경 기준에서 '우수등급' 획득
CJ대한통운, UN 국제 친환경 기준에서 '우수등급' 획득
  • 강한빛 기자
  • 승인 2020.05.28 13:41
  • 수정 2020-05-28 13:41
  • 댓글 0

CJ대한통운 제공
CJ대한통운 제공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CJ대한통운은 UN 우수사례 국제 친환경 기준인 ‘GRP’에서 국내 물류업계 최초로 우수등급(AA)을 획득했다고 28일 밝혔다.

‘GRP’는 기후변화 대응과 플라스틱 저감을 위한 글로벌 환경 가이드라인 및 인증제도로, 이번에 국내외 기업을 모두 포함해 총 31개 기업이 국제 친환경 기업으로 선정됐다. 

글로벌 가이드라인은 플라스틱 저감, 해양생태계 보호, 기후변화대응 등 지구 환경문제 등 30개로 구성됐으며, UN의 주요 환경 협약 및 정상회의 보고서를 기반으로 수립됐다. 전세계 300개 기업을 대상으로 분석했으며, 상위 40% 이상의 기업을 최종 선정하여 국제 친환경 기업으로 인증했다.

CJ대한통운은 "UN SDGs협회는 CJ대한통운이 글로벌 종합물류기업으로서 환경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친환경물류시스템 선제 도입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CJ대한통운은 고속도로의 폐 도로 및 유휴지를 활용하여 에너지 숲을 조성하는 ‘에너지 숲 조성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택배상자 송장에 미세먼지 환경개선을 위한 친환경 메시지를 삽입하는 ‘대국민 친환경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최근에는 정부, 물류업계, 자동차 업체와 함께 손잡고 ‘전기·수소화물차’를 도입하기 위해 협업하기로 했다. CJ대한통운은 추후 1톤 위주의 택배차량을 전기화물차로 교체할 예정이며, 택배간선차량, 수송차랑 등 각 사업에서 운행중인 10톤 이상 대형차량도 수소화물차량으로 전환해 클린물류를 선도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이번 GRP 우수등급 획득을 기반으로 친환경물류를 선도하겠다”며 “범세계적 국제기관 UN을 포함한 전세계에 있는 정부 및 민간단체들과의 협력해 미세먼지 및 온실가스저감을 위한 다양한 노력에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