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 도전과 꿈…롯데의 역사가 담긴 ‘신격호 도전과 꿈’ 출간
50년 도전과 꿈…롯데의 역사가 담긴 ‘신격호 도전과 꿈’ 출간
  • 변세영 기자
  • 승인 2020.06.01 16:25
  • 수정 2020-06-01 16:25
  • 댓글 0

50년 함께한 건축가가 바라본 ‘롯데 신격호’ 이야기 발간
롯데지주 제공
롯데지주 제공

[한스경제=변세영 기자] 롯데그룹 창업주인 故 신격호 명예회장의 50년 도전과 꿈을 담은 책이 나온다.

1일 롯데그룹은 건축가 오쿠노 쇼 회장이 신격호 창업주와 롯데의 역사를 '공간 개발'이라는 관점에서 다룬 ‘신격호의 도전과 꿈 - 롯데월드와 타워’를 발간한다고 밝혔다.

저자인오쿠노 쇼 회장(81세, 오쿠노 쇼 건축연구소회장)은 신격호 창업주와 50년간 서울 소공동 롯데타운과 잠실 롯데월드, 롯데월드타워 등 롯데그룹의 국내외 프로젝트 개발 테마와 콘셉트 등의 설계를 맡아온 인물이다.

오쿠노 회장은 한국의 음식과 문화가 잘 맞아 수십년간 한국을 오가며 즐겁게 일했다고 소회하며, 한국 정서를 잘 알아 서울 서순라길과 경동 ·약령시장 재생계획 수립에도 참여한 바 있다.

고 신격호 명예회장은 “가족이 함께 하루를 보낼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 싶다”는 철학을 갖고 있었다. 이 책은 롯데의 대표적 건축물이 수십년 간 어떠한 과정을 거쳐 건립됐는지 다루고 있다. 50년간 70건 이상의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계획한 설계도, 구상도, 개념도 등의 이미지가 화보식으로 담겨있는 것이 특징이다.

오쿠노 회장은 매번 새로운 프로젝트를 진행할 때마다 수많은 반대와 어려움을 이겨낸 신 회장의 용기와 도전을 객관적 관찰자로 소개한다. 1970년 대 서울의 중심이 된 소공동 롯데타운, 세계 최대의 실내테마파크 잠실 롯데월드, 서울의 랜드마크가 된 롯데월드타워 등을 중심으로 롯데의 건축 역사를 소개한다.

또한 뉴욕 한복판에 실내테마파크와 호텔, 백화점 등을 복합한 롯데월드를 세우기 위해 당시 부동산 개발업자였던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직접 빅딜 협상에 나섰던 이야기, 도쿄 디즈니랜드와 경쟁하기 위해 바로 옆에 한국의 롯데월드와 같은 실내 테마파크를 건설하려고 했던 계획 등 비하인드 스토리도 담겨있다.

책 중간 중간에는 저자가 신격호 창업주와 업무 파트너로 동행하면서 겪은 개인적인 일화들도 소개되어 있다. 롯데를 국내 5대그룹으로 일군 창업주임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자신을 내세우지 않은 업무 스타일로 세간에 잘 알려지지 않은 신격호 명예회장의 개인적인 모습도 이 책을 통해 엿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오쿠노 회장은 “신격호 창업주의 결단의 순간과 인재를 주변으로 끌어들이는 풍부한 인간미를 엿볼 수 있는 에피소드를 소개했다”라며 “창업주가 추구했던 로망의 발자취를 조금이나 이해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도 도서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내면서 추천사를 전했다.

신 회장은 “(고 신격호 명예회장은) 누구도 상상하지 못한 ‘복합개발’의 개념을 실제 공간으로 구현해 세대를 초월하는 소통과 사랑이 담긴 공간을 이뤄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 책을 접하시는 모든 분들에게 저의 아버지, 신격호 창업주의 용기와 도전이 전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