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리 리포터 누구길래 급부상? ‘김제동 하차에 김유리 과거까지 재조명’
김유리 리포터 누구길래 급부상? ‘김제동 하차에 김유리 과거까지 재조명’
  • 고예인 기자
  • 승인 2020.06.02 07:51
  • 수정 2020-06-02 07:51
  • 댓글 0

SNS 캡처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김유리 리포터에 네티즌의 관심이 집중된다.

27일, 김제동이 MBC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에서 하차한 가운데 김유리 리포터에도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

김유리 리포터는 1980년생으로 올해 40세다.

MBC 라디오 리포터로 활약하고 있다. 2004년 MBC 라디오 '57분 교통정보'로 데뷔했으며 2010년 MBC연기대상 라디오 리포터 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

김유리 리포터는 MBC 표준FM 95.9MHz ‘박준형, 정경미의 2시 만세’, MBC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에 출연하기도 했다.

특히 MBC ‘무한도전 연애조작단’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리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