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 요청에 CJ제일제당 제일제면소 '부활'... "여름 면시장 공략"
소비자 요청에 CJ제일제당 제일제면소 '부활'... "여름 면시장 공략"
  • 강한빛 기자
  • 승인 2020.06.15 09:21
  • 수정 2020-06-15 09:21
  • 댓글 0

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 제공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CJ제일제당이 면요리 전문 브랜드 ‘제일제면소’를 부활시켜 본격적인 여름 공략에 나선다.

15일 CJ제일제당에 따르면 ‘제일제면소’는 지역 특색을 살린 제품으로 큰 인기를 끌었지만, 프리미엄 원료를 사용해 원가 부담이 높아 지난해 판매 중단을 결정했다. 하지만 판매처를 알려달라는 문의가 속출해 재출시 요구에 적극 부응하고자 다시 선보이게 됐다고 CJ제일제당은 설명했다.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제일제면소 부산밀면 ▲제일제면소 속초 코다리냉면이다. ‘제일제면소 부산밀면’은 밀면 특유의 쫄깃한 식감을 구현한 제품으로, 동치미육수와 다대기 양념을 함께 맛볼 수 있다. 제일제면소 속초 코다리냉면은 코다리 초절임 공법을 사용해 코다리 무침을 원물 그대로 넣었다.

온라인 전용 제품인 ▲실속 동치미 물냉면도 선보인다. CJ의 냉면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동치미 육수와 냉면 사리 각각 15개로 구성됐으며, 쿠팡 등 온라인 경로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1만9900원으로, 1인분에 약 1327원 수준이다.

신제품 출시와 동시에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11번가, 위메프, SSG, 네이버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CJ 냉면 그릇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8월까지 진행한다. 또한 ‘시원함이 다르다, CJ 동치미 물냉면’ 콘셉트로 유통채널 매대를 꾸며 ‘스트레스 풀리는 시원함’, ‘답답한 일상을 깨우는 시원함’, ‘숙취로 어지러운 속을 달래주는 시원함’ 등 냉면이 제공하는 다양한 시원함을 알린다는 전략이다.

더불어 냉면과 잘 어울리는 ‘비비고 평양만두’, ‘비비고 열무김치’ 등과 연계한 콘텐츠를 SNS에 선보이는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최근 날씨가 본격적으로 더워지기 시작하면서 냉면을 찾는 소비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다”며, “다양한 면 제품을 앞세워 세분화된 소비자 입맛을 공략해 매출 확대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