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국내 소부장 육성 위한 4기 기술혁신기업 선정
SK하이닉스, 국내 소부장 육성 위한 4기 기술혁신기업 선정
  • 마재완 기자
  • 승인 2020.06.30 14:57
  • 수정 2020-06-30 14:57
  • 댓글 0

화상으로 개최된 SK하이닉스 4기 기술혁신기업 협약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좌측부터) 이준호 엘케이엔지니어링 대표, 이석희 SK하이닉스 CEO, 한태수 에버텍엔터프라이즈 대표, 김지석 쎄믹스 대표 /SK하이닉스 제공

[한스경제=마재완 기자] SK하이닉스는 쎄믹스, 엘케이엔지니어링, 에버텍엔터프라이즈 등을 4기 기술혁신기업으로 선정해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들 기술혁신기업은 SK하이닉스와 2년간 제품을 공동 개발하고 개발된 제품을 SK하이닉스 생산 라인에서 직접 테스트해 볼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개발기간이 단축되고 제품 완성도 향상도 가능해진다. 또 SK하이닉스로부터 일정 물량에 대한 구매를 보장받고 무이자 기술개발 자금대출 지원과 경영 컨설팅까지 제공 받는다.

SK하이닉스는 "올해 선정한 기업은 외국 기업 점유율이 높은 소재·부품·장비 분야에서 국산화 경쟁력이 높은 곳들"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이천캠퍼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석희 SK하이닉스 CEO를 비롯해 김지석 쎄믹스 대표, 이준호 엘케이엔지니어링 대표, 한태수 에버텍엔터프라이즈 대표 등이 참석했다. 협약식은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예방을 위해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회의실을 분리해 화상으로 진행됐다.

이석희 CEO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이 많지만 기술 협업을 통해 양사 경쟁력을 높이고 국내 반도체 생태계를 강화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며 상생 협력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한편 SK하이닉스는 2017년부터 매년 소부장 협력업체 중 국산화 잠재력이 높은 중소기업들을 기술혁신기업으로 선정해 지원해 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