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 한화 클래식 등 KLPGA 8∼9월 3개 대회 취소
메이저 한화 클래식 등 KLPGA 8∼9월 3개 대회 취소
  • 박종민 기자
  • 승인 2020.07.29 11:26
  • 수정 2020-07-29 11:26
  • 댓글 0

KLPGA 로고. /KLPGA 제공
KLPGA 로고. /KLPGA 제공

[한국스포츠경제=박종민 기자] 8월과 9월 열릴 예정이던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3개 대회가 취소됐다.

KLPGA는 "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8월 20∼23일)과 메이저대회 한화 클래식(8월 27∼30일), 올포유-레노마 챔피언십(9월 10∼13일)이 취소됐다”고 29일 전했다. KLPGA는 "타이틀 스폰서인 하이원리조트, 한화솔루션, 한성에프아이와 함께 대회 개최에 관한 논의를 거듭한 결과, 스폰서의 사정에 따라 취소를 결정했다. 이 3개 대회는 2021년에 열릴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따라서 KLPGA 투어는 30일부터 나흘간 열리는 제주삼다수 마스터스 이후 8월에는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8월 14∼16일)만 개최하게 됐다. 9월에는 KGㆍ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9월 4~6일), OK저축은행 박세리 INVITATIONAL(9월 18~20일),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9월 24~27일)이 차례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