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식중독균 ‘리스테리아’ 검출 훈제연어 제품 회수
식약처, 식중독균 ‘리스테리아’ 검출 훈제연어 제품 회수
  • 홍성익 기자
  • 승인 2020.07.30 17:17
  • 수정 2020-09-02 12:54
  • 댓글 0

‘동원 훈제연어 로즈마리’ 등 6개 제품…판매중단
회수 대상 제품/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회수 대상 제품/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한스경제=홍성익 보건복지전문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기타수산물가공품인 훈제연어 6개 제품에서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돼 해당제품을 판매중단하고 회수 조치에 나섰다.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제공= 식품의약품안전처

30일 식약처에 따르면 식품제조·가공업체 동원산업 부산공장(부산 서구), 선도씨푸드(인천 계양구), 영피쉬(대구 서구)가 제조 판매한 훈제연어 6개 제품에서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돼 해당제품을 판매중단하고 회수 조치 중이다.

회수 대상은 총 6개 제품으로 동원산업 부산공장이 제조한 ‘동원 훈제연어 로즈마리’(유통기한 2022년 6월9일), ‘로즈마리&페퍼 훈제연어 슬라이스’(2022년 6월21일) 등 2개 제품과 선도씨푸드의 ‘유진 더 건강한 훈제연어 샐러드용’(2021년 7월13일) 제품, 영피쉬가 제조한 ‘훈제연어 슬라이스 오리지널’(2021년 6월2일), ‘훈제연어 슬라이스 스파이스’(2021년2월24일), ‘훈제연어 슬라이스 허브’(2021년 3월17일) 등 3개 제품이다.

김용재 식약처 식품안전관리과장은 “관할 관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토록 조치했다”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식약처는 시중에 유통 중인 부적합 식품의 유통 차단을 위해 불량식품 신고전화(1399)를 운영하고 있으며, 소비자가 식품 관련 불법행위를 목격한 경우 ‘1399’로 신고할 수 있다. 스마트폰을 이용하는 경우, ‘내손안(安) 식품안전정보’ 앱을 이용해 전국 어디서나 신고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