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투자증권, 코로나19 이후 투자대안으로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 제시
한화투자증권, 코로나19 이후 투자대안으로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 제시
  • 김동호 기자
  • 승인 2020.07.31 11:08
  • 수정 2020-07-31 11:08
  • 댓글 0

한화투자증권이 코로나19 이후 변화에 대응해 자산배분 전략을 수행하는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을 출시했다./한화투자증권 제공
한화투자증권이 코로나19 이후 변화에 대응해 자산배분 전략을 수행하는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을 출시했다./한화투자증권 제공

[한스경제=김동호 기자] 최근 개인 투자자들의 해외주식 투자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한화투자증권이 코로나19 이후 시대의 글로벌 경제상황 변화 전망에 대처할 수 있는 금융투자 상품을 내놨다.

한화투자증권은 코로나19 이후 변화에 대응해 자산배분 전략을 수행하는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을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은 미국 증시의 개별 종목 대신 ETF를 통해 포트폴리오를 구성하는 EMP(ETF Managed Portfolio) 랩어카운트 상품이다. 이 상품은 한화투자증권 리서치센터의 ‘글로벌 전술적 자산배분 체계’를 기반으로 경제 및 시장 환경을 평가하고 예측해 투자를 결정한다.

실제 국내 투자자들의 미국 ETF 투자가 차지하는 비중이 확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미국 증시에 상장된 수많은 ETF 중에 어떤 것을 선택해야 하는지 고민하는 개인 투자자라면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이 효과적인 대안이 될 수 있다. 

이 상품은 한화투자증권 리서치센터의 분석과 전망을 바탕으로 주식, 채권, 대체자산 등 투자 대상 자산군을 선택해 핵심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투자 지역 및 자산의 성장성, 가치를 고려해 자산군별 하위 포트폴리오를 조정하며 시장 수익률 초과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러한 투자 방법은 자산의 다양성을 늘리면서 개별 종목에서 발생하는 위험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김선철 한화투자증권 상품전략실 상무는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은 코로나19 이후 변화된 글로벌 시장환경 속에서 어떤 국가의 자산에 투자할지 고민하는 투자자들에게 대안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금융소비자들의 다양한 수요를 충족할 수 있는 투자상품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미국 ETF로 글로벌 투자하자 랩’의 최소가입금액은 1000만원이며, 계약기간은 1년 이상이다. 다만 중도해지도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화투자증권 영업점을 통해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