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임시공휴일’ 지정에 국내 호텔예약 9.2배 증가
17일 ‘임시공휴일’ 지정에 국내 호텔예약 9.2배 증가
  • 김창권 기자
  • 승인 2020.07.31 15:42
  • 수정 2020-07-31 15:42
  • 댓글 0

위메프투어, 갑작스런 연휴에 호텔에서 쉬려는 수요 늘어
위메프투어 '호캉스의 모든 것' 행사 /위메프투어 제공
위메프투어 '호캉스의 모든 것' 행사 /위메프투어 제공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내달 17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돼 사흘간의 연휴가 생기자 국내 호텔 예약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쇼핑몰 위메프가 운영하는 여행 플랫폼 위메프투어는 임시공휴일 확정 소식이 발표된 지난 21일 전후인 20~22일 예약된 8월 14~16일 국내 호텔 체크인이 직전 주(13~15일) 예약보다 9.2배 늘었다고 31일 밝혔다.

갑작스럽게 연휴가 생기며 가까운 호텔에서라도 시간을 보내려는 수요가 많아진 데 따른 것이라고 위메프투어 측은 분석했다.

숙박 유형별로는 펜션이 39%로 가장 많았고, 호텔(37%)과 리조트(23%)가 뒤를 이었다. 같은 기간 전체 국내 숙박 상품 예약은 4.9배 증가했다.

또 워터파크, 놀이동산 등 액티비티 상품을 찾는 고객도 늘었다. 전체 액티비티 티켓 판매는 45% 늘었다. 유형별로는 워터파크 입장권이 전체 예약에서 40%를 차지하며 가장 많이 판매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