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흔한 술친구는 현빈…결혼관 언급에 나이까지 관심
하지원, 흔한 술친구는 현빈…결혼관 언급에 나이까지 관심
  • 허지형 기자
  • 승인 2020.07.31 18:19
  • 수정 2020-07-31 18:19
  • 댓글 0

tvN D 유튜브 화면 캡처
tvN D 유튜브 화면 캡처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하지원이 최근 근황이 전해지면서 과거 결혼관 언급이 재조명됐다.

과거 하지원은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술친구, 결혼관 등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제일 친한 술친구로 엄마를 말하며 연예인 중에 친한 배우로 현빈이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시크릿가든’으로 인연을 맺었다.

이어 그는 결혼에 대해서 “꼭 해야 되는 건지 궁금증이 있다”며 “엄마가 원래 물어보시지 않았는데 처음으로 물어보셨다”고 말했다.

그는 “남자친구를 사귀어야겠다는 생각이 없는 것 같다”라면서 “하나에 집중하면 다른 게 잘 보이지 않는다. 특히 일에 대한 몰입이 크다. 또 연기하면서 설렘을 느낀다”라고 밝혔다.

한편, 최근 하지원은 드라마 ‘초콜릿’ 종영 이후 ‘한밤’을 통해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그는 세월이 지나도 변함없는 미모를 보여주며 동안 비결로 웃음과 레몬을 꼽았다.

“레몬을 하루에 3개 먹는다”라고 밝힌 그는 현재 영화 ‘비광’, ‘담보’ 개봉을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