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OLED "미국서도 잘나가네"
삼성 OLED "미국서도 잘나가네"
  • 마재완 기자
  • 승인 2020.08.18 08:41
  • 수정 2020-09-12 22:54
  • 댓글 0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밝기 비교.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밝기 비교.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한스경제=마재완 기자] 삼성 OLED가 미국에서 최고 등급을 받았다.

삼성디스플레이는 미국 화질평가 업체 디스플레이메이트가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디스플레이에 최고 등급인 '엑설런트(Excellent) A+'를 줬다고 18일 밝혔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에는 삼성디스플레이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가 들어간다.

디스플레이메이트는 갤럭시노트20 울트라 디스플레이의 밝기와 유해 블루라이트 비중이 전작보다 큰 폭으로 개선됐다고도 설명했다.

디스플레이메이트에 따르면 갤럭시노트20 울트라 최고 밝기는 1609cd/㎡(칸델라)로 노트10+(1308cd/㎡)보다 23% 밝다. 블루라이트 비중은 노트10+ 대비 13% 낮다.

칸델라는 밝기를 나타내는 단위로 1㎡에 촛불 1개를 켜 놓은 밝기를 뜻한다.

이호중 삼성디스플레이 상품기획팀 상무는 "이번에 선보인 삼성디스플레이 OLED는 최첨단 디스플레이 기술이 접목된 만큼 사용자들의 5G 모바일 사용 환경에 가치를 더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