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저축은행, 지역 집중호우 이재민에 구호물품 전달
BNK저축은행, 지역 집중호우 이재민에 구호물품 전달
  • 부산=변진성 기자
  • 승인 2020.08.19 16:01
  • 수정 2020-08-19 16:01
  • 댓글 0

여름이불 100채, 150인용 가스밥솥 등 500만원 상당 물품 전달
BNK저축은행이 19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이재민 지원을 위해 부산 동구의 자성대 노인복지관에 500만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사진 오른쪽 두번째부터 자성대 노인복지관 이은숙 관장, BNK저축은행 성명환 대표이사, 부산광역시 동구의회 김선경 의원). /사진=BNK저축은행
BNK저축은행이 19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이재민 지원을 위해 부산 동구의 자성대 노인복지관에 500만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사진 오른쪽 두번째부터 자성대 노인복지관 이은숙 관장, BNK저축은행 성명환 대표이사, 부산광역시 동구의회 김선경 의원). /사진=BNK저축은행

[한스경제=변진성 기자] BNK저축은행이 19일 오전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 이재민 지원을 위해 부산 동구의 자성대 노인복지관에 500만원 상당의 구호물품을 전달했다.

BNK저축은행은 최근 계속된 폭우로 침수 등의 피해를 입은 지역민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

여름이불 100채와 150인용 가스밥솥 등으로 이루어진 구호물품은 자성대 노인복지관을 통해 부산 동구 지역의 이재민 가정에 전달된다.

BNK저축은행 성명환 대표이사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겪고 있는 지역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BNK저축은행은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과 지역민에게 힘이 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