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폭풍 전야' 태풍 마이삭 영향 제주도 바다 현장 '성난 파도'
[영상] '폭풍 전야' 태풍 마이삭 영향 제주도 바다 현장 '성난 파도'
  • 장소연 기자
  • 승인 2020.09.02 16:00
  • 수정 2020-09-22 20:34
  • 댓글 0

태풍 마이삭, 제주도에 직접 영향
거센 파도와 빗방울

[한스경제=장소연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제9호 태풍 ‘마이삭’이 제주도에 가까워짐에 따라 2일 오전 9시를 기해 태풍 위기 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하고 중대본 비상 대응 수위도 가장 높은 3단계를 발령했다.

마이삭은 이날 오전 9시 30분 기준 서귀포 남쪽 약 310㎞ 해상에서 시속 18㎞로 북상하고 있다. 태풍 마이삭의 중심기압은 945hPa, 최대풍속은 매우 강한 수준인 초속 45m다.

태풍은 이날 저녁 제주도 동쪽 해상을 지나 3일 새벽 경남 거제와 부산 사이 지점에 상륙한 뒤 같은 날 오전 중 동해 중부 해상으로 빠져나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