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코리아, 美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쥬욕’ 단독 매장 첫선
휠라코리아, 美스트리트 패션 브랜드 ‘쥬욕’ 단독 매장 첫선
  • 고예인 기자
  • 승인 2020.09.16 10:58
  • 수정 2020-09-16 10:59
  • 댓글 0

홀세일 중심 유통에서 소비자 접점 확대 위해 오프 라인 전개, 현대 중동점에 단독 매장 오픈
부천 현대백화점 중동점에 마련된 쥬욕 매장. 사진=휠라 제공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휠라코리아가 미국 스트리트 브랜드 쥬욕(ZOO YORK)의 국내 첫 단독 매장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휠라코리아는 미국 아이코닉스브랜드그룹에서 운영 중인 `쥬욕` 브랜드의 국내 라이선스권을 지난해 6월 확보했다. 이후 무신사, 스타일쉐어 등 편집숍과 온라인숍을 대상으로 홀세일 비즈니스를 펼쳐왔으나 소비자 접점 확대를 위해 오프라인 단독 매장을 추가 오픈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쥬욕」은 1993년 미국 뉴욕에서 활동한 스케이트 보더 3인(로드니 스미스, 일라이 모건 게스너, 아담 섀츠)에 의해 탄생한 스트리트 브랜드다. 70년대 뉴욕의 서브컬처에서 영감을 얻어, 미국 동부권 최초로 스케이트보드 문화를 패션으로 확장했다.

이를 통해 뉴욕 기반 스트리트 문화를 성장시키는데 기여했으며 스케이트보드 뿐만 아니라 그래피티, 힙합, 서핑, BMX 자전거 마니아 등 스트리트 패션 팬들의 지지를 얻고 있다.

그 동안 편집숍과 온라인숍 등 홀세일 채널을 통해 운영해왔으나 소비자 접점 확대를 위해 오프라인 단독 매장을 추가 오픈하게 됐다.

뉴트로 트렌드 속 더욱 주목받는 스트리트 패션을 선호하는 소비층이 확대되고 니즈도 다양해짐에 따라 이들과 더욱 가깝게 만나 소통하고자 젊음의 유통 메카로 꼽히는 현대 중동점에 신규 매장을 열었다.

「쥬욕」 현대 중동점은 약 73제곱미터(약 22평) 규모로 의류, 신발, 액세서리, 언더웨어에 이르는 다양한 패션 아이템을 한데 모아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스트리트 무드가 반영된 다채로운 디자인의 맨투맨과 후디, 티셔츠와 각종 스니커즈, 백, 모자 등을 이곳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