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어제 153명 신규확진…수도권 121명
국내 코로나19 어제 153명 신규확진…수도권 121명
  • 홍성익 기자
  • 승인 2020.09.17 09:36
  • 수정 2020-09-17 10:58
  • 댓글 0

누적 2만2657명…지역발생 145명·해외유입 8명
오송 질병관리청
오송 질병관리청

[한스경제=홍성익 보건복지전문기자] 국내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15일째 100명대를 기록한 가운데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서 대부분의 확진자가 나왔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17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45명, 해외유입으로 8명이 확인돼 총 누적 확진자수는 2만2657명(해외유입 3046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233명으로 총 1만9543(86.26%)이 격리해제 돼, 현재 2742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 환자는 160명이며, 사망자는 5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372명(치명률 1.64%)이다.

신규 확진자 2명은 입국자를 대상으로 한 공항 및 항만 검역에서 확인됐다. 확진자 8명은 해외유입 사례였으며, 지역사회 발생은 6명이었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 중 121명은 수도권(서울 62, 인천 7, 경기 52)에서 발생했다. 그 외 지역에서는 부산 2, 대구 2, 광주 1, 대전 1, 강원 1, 충남 9, 경북 6, 경남 3명 등이었다.

국내에서 발생한 지역별 누적 확진자는 대구가 7039명으로 가장 많고 서울 4453, 경기 3502, 경북 1445, 인천 765, 광주 435, 충남 404, 대전 320, 부산 321, 경남 206, 강원 191, 전남 133, 충북 122, 울산 105, 전북 71, 세종 61, 제주 38명 순이다.

지금까지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전날 233명이 늘어난 19543명이다. 국내에서 확인된 코로나19 사망자는 372명이다.

확진자를 포함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은 사람은 2191892명이다. 이 중 2143727명이 '음성'으로 확인됐고 25508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한편 방역당국은 매일 오전 10시께 당일 0시를 기준으로 한 국내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한다.

제공= 질병관리청
제공= 질병관리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