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골 폭발' 손흥민 EPL 득점 선두 도약…토트넘 5-2 대승
'4골 폭발' 손흥민 EPL 득점 선두 도약…토트넘 5-2 대승
  • 박대웅 기자
  • 승인 2020.09.20 22:04
  • 수정 2020-09-20 22:05
  • 댓글 0

손흥민(왼쪽)이 20일(한국시각) 열린 사우스햄튼과 EPL 2라운드에서 4골을 몰아쳤다. 연합뉴스

[한스경제=박대웅 기자] 손흥민(28·토트넘)이 새로운 역사를 썼다. 개인 통산 처음으로 한 경기에서 무려 4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의 가공할 득점포 속에 토트넘 홋스퍼는 시즌 첫 번째 승리를 신고했다. 

손흥민은 20일(이하 한국시각) 잉글랜드 사우스햄튼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 사우스햄튼과 경기에서 프리미어리그 데뷔 후 첫 해트트릭을 넘어 4골을 몰아쳤다. 이 골로 손흥민은 에버턴의 도미닉 칼버트-르윈과 함께 프리미어리그 4득점으로 득점 선두로 도약했다. 

손흥민은 4-3-3 전형의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답답하던 토트넘의 경기 흐름을 일순간에 뒤집는 폭발적인 스피드와 결정력으로 경기를 뒤집었다. 전반은 사우스햄턴이 주도했다. 전반 10분 체 아담스의 강력한 슈팅이 요리스 골키퍼의 슈퍼세이브에 막힌 것을 시작으로 사우스햄턴은 시종일관 토트넘의 골문을 노렸다. 특히 전반 20분 이후 사우스햄튼은 파상공세로 줄기차게 토트넘을 위협했다. 전반 20분 아담스의 슈팅이 멧 도허티의 몸을 던진 수비로 불발된데 이어 무사 제네포의 강력한 오른발 슈팅은 포스트바를 맞고 골망을 흔들지 못했다. 결국 두드린 끝에 토트넘의 골문이 열렸다. 전반 32분 에릭 다이어와 데이비스 사이 빈공간을 파고든 대니 잉스가 절묘한 침투와 간결한 마무리로 선제골을 넣고 포효했다. 사우스햄튼의 우세로 끝날 것 같았던 전반 종료 직전 손흥민이 날아 올랐다. 전반 47분 손흥민은 역습 상황에서 공간을 향해 찔러 준 해리 케인의 패스를 폭발적인 스피드와 간결한 마무리로 마침표를 찍었다. 1-1.

EPL 2라운드에서 4골을 몰아친 손흥민이 2020-2021시즌 EPL 득점 공동 선두로 도약했다. 연합뉴스

경기는 손흥민의 골 전과 후로 나뉘었다. 전반 종료 직전 터진 손흥민의 동점골로 분위기를 반전한 토트넘과 손흥민은 후반전을 지배했다. 후반 2분 이번에도 케인의 도움을 받은 손흥민 두 번째 득점을 신고했다. 일순간에 경기를 뒤집은 손흥민은 더욱 신바람을 냈다. 후반 24분 또다시 케인의 도움으로 득점에 성공하며 프리미어리그 데뷔 후 첫 번째 해트트릭을 작성했다. 4번째 골이 나오기까지 오랜 시간이 필요하지 않았다. 5분 뒤인 후반 29분 손흥민은 특급 도우미 케인의 어시스트를 살려 첫 한경기 4득점 대기록을 작성했다. 오른발-왼발-오른발-왼발로 이어지는 득점 퍼레이드였다. 4도움을 기록하며 프리미어리그 도움 선두로 뛰어 오른 케인은 후반 37분 토트넘의 5번째 득점을 완성했다. 에릭 라멜라의 슈팅이 골키퍼와 포스트를 맞고 튕겨 나오자 그대로 골문으로 밀어넣었다. 5-1. 

사실상 토트넘의 승리로 경기가 끝나가는 상황에서 사우스햄튼은 총공세에 나섰고 후반 40분 잉스가 페널티킥을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멀티골을 작성했다. 5-2. 경기는 손흥민의 폭주 속에 토트넘의 기분 좋은 승리로 끝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