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가좌동 자동차 부품 공장서 화재…‘대응 1단계 발령’ 4시간여 만에 진화
인천 가좌동 자동차 부품 공장서 화재…‘대응 1단계 발령’ 4시간여 만에 진화
  • 허지형 기자
  • 승인 2020.09.26 13:42
  • 수정 2020-09-26 13:42
  • 댓글 0

26일 오전 9시 15분께 인천시 서구 가좌동 한 자동차 부품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불길이 치솟고 있다. / 연합뉴스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인천 가좌동 한 자동차 부품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26일 오전 9시 15분께 인천시 서구 가좌동 한 자동차 부품 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관할 소방서 인력이 전체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진화 작업을 벌였다.

이 불로 인해 연면적 1천476㎡ 규모의 철골 구조물로 된 공장 2층 대부분이 탔고, 1층에도 불이 옮겨붙었다. 작업 중이던 근로자 14명이 신속히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었다.

소방관 80명과 펌프차 등 차량 36대뿐 아니라 소방헬기와 무인방수탑차 등도 화재 현장에 투입됐다.

소방당국은 2층 내부에서 도장 작업을 하다가 처음 불이 시작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