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천정명, "'목숨 건 연애' 한제인도 길라임만큼 사랑스러워"
하지원 천정명, "'목숨 건 연애' 한제인도 길라임만큼 사랑스러워"
  • 이예은 기자
  • 승인 2016.11.17 2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 이예은]'박근혜 길라임 논란'의 주인공 하지원이 천정명과 함께한 새 영화 '목숨 건 연애' 제작보고회에서 "새 캐릭터 한제인도 길라임만큼 사랑스럽다"고 말했다. 

하지원은 17일 서울 압구정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목숨 건 연애’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MC 김태진이 취재진의 질문 전에 먼저 '박근혜 길라임 논란'에 대해 물었다.

하지원은 "나도 저녁을 먹다 JTBC ‘뉴스룸’을 보고 알았다. 길라임이라는 이름이 언급된 걸 보고 놀랐다"고 답했다. 이어 하지원은 "‘목숨 건 연애’의 한제인도 길라임 이상으로 사랑스럽지만 한제인은 쓰지 마세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천정명은 한제인을 짝사랑하는 오랜 친구 설록환 역을 맡았다. 이에 대해 “예전부터 하지원의 팬이었다. 함께 연기할 수 있어서 너무 즐겁고 행복했다”고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