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해물찜 편, 살 쏙 뺀 노유민 "어머님 해물찜 식당 하셔서 5살 때부터..."
'수요미식회' 해물찜 편, 살 쏙 뺀 노유민 "어머님 해물찜 식당 하셔서 5살 때부터..."
  • 이예은 기자
  • 승인 2016.12.07 23:01
  • 수정 2016-12-07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 이예은]'다이어트 신화' NRG 출신 노유민이 tvN '수요미식회'에 출연, 해물찜 전문가의 포스를 뽐냈다. 

7일 방송된 tvN '수요미식회'에는 가수 김경호, 노유민, 정채연이 출연해 해물찜에 얽힌 추억을 털어놨다. 

이날 노유민은 "5살 때부터 해물찜을 먹기 시작했다"며 “그때부터 어머니가 해물찜 가게를 하셔서 해물찜을 어떻게 만드는지, 잘못된 점은 무엇인지 파악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어머니의 비법으로 연예인들끼리 하는 요리 대결에서 이긴 적도 있는데 비결은 MSG 한 숟가락"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입담을 펼치는 노유민을 보고 다이아 정채연은 노유민이 어느 그룹 소속인지 아느냐는 질문에 선뜻 답을 하지 못해 '굴욕'을 선사했다. NRG라는 답이 나왔음에도 정채연은 "소방차 아니냐?"라고 말하기도 해 폭소가 이어졌다. 

또 김경호는 “내 별명이 주부락커"라며 "결혼 전 20여 년의 자취 생활로 살기 위해 요리를 하기 시작했다. 재료만 있으면 요리를 하게 된다”고 말해 20년 자취생의 면모를 뽐냈다. 

'수요미식회'는 매주 수요일 밤 9시40분 tvN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