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리나 박용근, '칼부림 사건'으로 맺어진 사랑 다시 보니..."무슨 일이 있었나?"

이예은 기자l승인2017.01.11l수정2017.01.11 21:5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채리나 박용근의 신혼여행 사진.

[한국스포츠경제 이예은]룰라 출신의 가수 채리나가 11일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해 남편인 야구선수 박용근과의 인연에 대해 털어놨다. 

채리나와 박용근은 2012년 있었던 '주점 칼부림 사건'을 함께 겪었다. 당시 채리나와 박용근, 쿨 멤버 출신 김성수의 전처 강 모씨, 다른 남성 2명이 함께 있던 중 범인의 흉기 난동에 휘말렸다.

당시 강 모씨가 숨지고 박용근을 포함한 남성 3명은 모두 부상을 당했다. 특히 박용근은 목숨이 위험한 지경에 이르렀지만 겨우 깨어났다. 당시 범인과 채리나-박용근 일행은 단순한 말다툼 끝에 이와 같은 사고를 겪게 됐다고 알려졌다. 이 때 사망한 사람이 강 모씨가 아니라 쿨 멤버 출신 유리라는 오보가 나와 혼란이 가중되기도 했다.

이후 채리나는 위독한 박용근을 간호했고, 친한 누나-동생 사이에서 연인 관계로 발전해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택시'에서 채리나는 사고 당시를 회상하며 "깨어나기만 하면 뭐든 해주겠다고 했었다"고 말했다. 


이예은 기자  digitalnews@sporbiz.co.kr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주)한국스포츠경제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정순표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