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라 아들 유모-남성 2명 사라져...'어디로?'

이예은 기자l승인2017.01.11l수정2017.01.11 23:2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스포츠경제 이예은]'비선 실세' 최순실의 딸 정유라가 덴마크 올보르에서 체포돼 불법체류 혐의로 구금 생활을 하고 있는 가운데, 정유라의 19개월 아들과 유모, 정유라를 돕던 남성 2명이 자택에서 사라졌다.

    연합뉴스 11일 "올보르시 외곽에 있는 정 씨의 자택을 찾았을 때 자택에는 전날까지 주차돼 있던 폴크스 바겐 밴 차량이 사라졌고, 집안에서는 아무런 인기척을 찾아볼 수 없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인근 주민들은 이들이 이날 어디론가 떠나갔다고 밝혔으며, 정유라의 송환 문제에 정통한 한 소식통은 "정씨와 함께 머물렀던 사람들이 취재진들이 계속 취재에 나서자 프라이버시 침해라며 사회복지부에 호소해, 사회복지부에서 이들을 모처로 옮겨간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사라진 측근들은 정 씨가 체포되기 전까지 돌봐왔던 개와 고양이 등 동물들도 모두 실어갔다고 전해졌다. 

     


    이예은 기자  digitalnews@sporbiz.co.kr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예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주)한국스포츠경제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정순표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