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아내' 성준, 제대로 물 만났다
'완벽한 아내' 성준, 제대로 물 만났다
  • 최지윤 기자
  • 승인 2017.03.01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 최지윤] '완벽한 아내' 성준이 제대로 물 만났다.

성준은 지난달 28일 방송된 KBS2 월화극 '완벽한 아내' 2회에서 고소영을 남몰래 챙기며 여심을 흔들었다.

강봉구(성준)은 까칠한 상사지만 결정적인 순간에 심재복(고소영)을 위해 나서는 츤데레 캐릭터다. 자신만의 매력을 제대로 살려 호평을 받고 있다.

이날 강봉구(성주)는 심재복(고소영)을 괴롭힌데 대한 미안한 마음에 괜스레 투덜거렸다. 남편 구정희(윤상현)의 문제로 상담을 받으러 온 재복과 만나서도 평소처럼 티격태격했다. 봉구는 자신의 악의 없는 말에 재복이 눈시울을 붉히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결국 봉구는 재복의 집까지 찾아갔다. 지친 재복과 슬퍼하는 아이들의 모습에 마음이 약해져 정희 사건의 진실을 파헤쳤다.

증거 확보의 기쁨도 잠시, 봉구는 의문의 인물에게 각목 테러를 당했다. 봉구가 재복을 도우며 관계 회복을 이룰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완벽한 아내'는 돈, 사랑, 복까지 없는 주부 심재복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매주 월, 화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오앤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