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차준환ㆍ임은수, 韓피겨 이끌어 나갔으면”

정재호 기자l승인2017.03.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김연아/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정재호] 김연아가 후배들에게 선전을 당부했다. 김연아는 21일 중구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열린 '친환경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를 위한 통합적 수자원관리 프로젝트 협약식'에 평창 동계 올림픽 홍보대사 자격으로 참가했다.

    그는 이 자리에서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친환경올림픽 개최를 위한 여러 기관의 노력에 감명을 받았다"고 말했다.

    관심을 모으는 후배들도 언급했다. 김연아는 "세계 주니어 피겨 선수권 대회에서 차준환(남자 싱글 5위)과 임은수(여자 싱글 4위)가 좋은 성적을 냈다"면서 "앞으로 더 노력해서 한국 피겨를 이끌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덕담을 건넸다.

    임은수는 김연아가 2006년 세계 주니어 선수권 대회에서 우승한 이후 한국 여자 선수로는 가장 높은 순위에 올랐고 차준환은 역대 한국 남자 선수 최고 성적으로 기대감을 높였다.


    정재호 기자  kemp@sporbiz.co.kr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한국뉴미디어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임춘성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