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수 끝내 은퇴, 수원 삼성과 계약 해지
이정수 끝내 은퇴, 수원 삼성과 계약 해지
  • 정재호 기자
  • 승인 2017.04.21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 이정수/사진=프로축구연맹

[한국스포츠경제 정재호] 국가대표 수비수 출신의 이정수(37)가 논란 끝에 결국 은퇴한다.

21일 수원 구단에 따르면 이정수의 의사를 존중해 잔여 계약을 끝내기로 했다. 구단은 서정원 감독과 코칭스태프, 구단 프런트가 이정수와 여러 차례 만나 만류했지만 선수의 의사가 확고해 은퇴를 받아들이기로 했다.

이정수가 급작스럽게 은퇴를 하게 된 발단은 지난 16일 광주FC전이다. 이정수는 일부 홈팬들의 과격한 행동에 실망하면서 은퇴하겠다는 의지를 굳힌 것으로 알려졌다.

서정원 감독을 비롯해 구단 프런트들이 이날까지 3차례나 이정수와 만나 은퇴 철회를 설득했지만 선수의 뜻을 꺾지 못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