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연예
‘파국’맞은 한국지엠, 주말 '로스타임' 역전골 가능성은?

한국지엠이 결국 임단협 합의에 실패했지만, 이사회에서 법정관리 안건이 처리되지 않으면서 3일여간 '로스타임'을 얻게 됐다. 노사 모두 협의를 이루겠다는 의지를 드러냈지만, 노조가 여전히 강경한 입장을 이어갈 예정이어서 '파국'을 맞을 가능성은 여전히 높다.20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 노사는 ...

데스크 칼럼
기자의 눈
비주얼 뉴스
Insid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