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09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프로야구] "나도 놀랐다" '바람의 아들'이 본 '선수' 이정후
"아내가 밥을 안 먹어도 배가 부르겠는데요."이종범(47) MBC 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이 에둘러 자신의 속마음을 드러냈다. '중립'을 지켜야 하는 자리에 앉아 있지만, 맹활약을 펼치는 아들 이정후(19·넥센)의 모습에 흐뭇함을 감출 수가...
김주희 기자  2017-03-23
[프로야구] '사령탑의 바람처럼' 롯데 웃게 한 박세웅의 쾌투
"자기 볼만 던지면 특급 에이스로 성장할 선수인데…."조원우(46) 롯데 감독은 22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과의 시범경기에 앞서 이날 선발투수로 예정된 박세웅(22)에 대한 기대와 아쉬움을 드러냈다. 조 감독은 "생각이 너무 많...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3-23
[스포츠종합] KGC인삼공사, 창단 후 첫 정규리그 우승
안양 KGC인삼공사가 팀 창단 후 첫 정규리그 우승을 달성했다KGC인삼공사와 1위 경쟁을 펼치고 있던 2위 고양 오리온은 22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프로농구 전주 KCC와 경기에서 83-100으로 졌다. 오리온이 이날 경기에서 ...
김주희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이정철 “5연속 챔프전 기쁘지만 이렇게 힘든 진출은 처음”
5년 연속 챔피언 결정전 진출이지만 진땀을 뺀 승리였다고 이정철 감독이 소감을 밝혔다.이 감독이 이끄는 IBK기업은행은 22일 화성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NH농협 V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PO) 인삼공사와 홈 3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3...
화성=정재호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패장 서남원 “알레나 부진은 복부 부상 때문”
서남원 KGC인삼공사 감독이 알레나 버그스마의 부진에 대해 부상이 원인이라고 밝혔다.돌풍의 인삼공사는 22일 화성 실내체육관에서 끝난 2016~2017 NH농협 V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PO) 기업은행과 원정 3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1-3으로 패했다....
화성=정재호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이변은 없었다, 알레나 묶은 기업은행 챔프전 진출
벼랑 끝에 몰린 심정이던 이정철(57ㆍIBK기업은행) 감독은 선수단에 딱 하나를 주문했다. 그는 “점수를 내는 데만 신경 쓰면 안 된다. 상대에게 점수를 쉽게 주는 부분이 가장 함정이라는 얘기를 해줬다”고 경기 전 밝혔다. 즉 깔끔한 볼 처리를 강조한...
화성=정재호 기자  2017-03-22
[국내축구] 한국 중국, 월드컵 최종예선 전초전...정쯔 "꼭 이겨보고파"
한국과 중국이 월드컵 최종예선 6차전을 치른다.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6차전 경기를 하루 앞뒀다.마르첼로 리피(69·이탈리아) 중국 대표팀 감독은 21일, 중국 창사 허룽 스타디움 보조경기장에서 중국팀 선수들의 훈련을 지켜보며 ...
김정희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이정철 “김사니가 선발 세터, 2차전 때 부족했던 부분 채우겠다”
스타 군단 IBK기업은행을 이끄는 용장 이정철 감독이 부족했던 부분을 채워 반드시 챔피언 결정전에 나가겠다는 각오를 다졌다.이 감독의 기업은행은 22일 화성 실내체육관에서 2016~2017 NH농협 V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PO) KGC인삼공사와 홈 ...
화성=정재호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서남원 “3차전 변화 없어, 알레나 컨디션은 좋아”
0%의 기적에 도전하는 서남원 KGC인삼공사 감독이 운명의 3차전에도 변함없는 선수 구성으로 스타 군단 IBK기업은행을 상대한다고 밝혔다.서 감독은 22일 화성 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2016~2017 NH농협 V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PO) 원정 3차...
화성=정재호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양철호, 현대건설 감독 사임..구단 후임 물색
지난 시즌 현대건설을 여자 프로배구 정상에 등극시켰던 양철호(43) 감독이 사임한다.22일 현대건설에 따르면 양철호 감독이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 의사를 표했다. 구단은 심사숙고 끝에 양 감독의 의사를 존중하기로 하고 후임 감독을 물색할 계획이라고 밝혔...
정재호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한국 女핸드볼, 일본 누르고 아시아선수권 3연패
한국 여자핸드볼이 아시아 최강 자리에 우뚝 섰다.강재원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핸드볼 대표팀은 22일 경기도 수원 서수원칠보체육관에서 열린 제16회 아시아선수권대회 마지막 날 일본과 결승전에서 30-20으로 승리했다. 2012년과 2015년 인도네시아...
박종민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박정환, '일본판 알파고' AI 딥젠고에 역전 불계승
한국 바둑랭킹 1위 박정환 9단이 '일본판 알파고'라 불리는 바둑 인공지능(AI) 딥젠고를 불계로 제압했다.박정환 9단은 22일 일본 오사카 일본기원 관서총본부에서 열린 '월드바둑챔피언십' 2국에서 딥젠고에 347수 만에 ...
연합뉴스  2017-03-22
[스포츠종합] 관광공사,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개최 위해 조직위에 1억원 전달
한국관광공사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지원하기 위해 22일 오전 조직위원회를 방문해 1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광관공사가 기탁한 기부금은 관련 규정에 따라 평창올림픽 준비와 운영 등 필요한 분야에 사용될 예정이다.정창수 관광공사 사장은 “...
김성환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인공지능 바둑 대전 '딥젠고VS박정환'..."일본은 꼭 이겨주세요!"
인공지능 바둑과 인간의 대결이 펼쳐진다.이세돌 9단과 알파고 대결에 이어 국내 랭킹 1위인 박정환 9단이 ‘딥젠고’와 승부를 펼친다.딥젠고는 일본이 개발한 인공지능이다. 박 9단과 딥젠고의 승부는 22일 오후 1시 일본 오사카 일본기원에서 열리는 월드...
김정희 기자  2017-03-22
[프로야구] '테이블세터? 클린업?' 고종욱의 자리 찾기
장정석(44) 넥센 감독이 외야수 고종욱(28)의 타순을 두고 고민 중이다.고종욱은 22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롯데와 시범경기에 5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고종욱에게는 다소 낯선 타순이다. 그간 발이 빠르다는 장점을 앞세워 테...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3-22
[국내축구] 이찬동,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MVP 선정
프로축구 제주 유나이티드의 이찬동이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이찬동은 지난 19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클래식 3라운드 전남 드래곤즈와의 경기에서 전반 37분 데뷔골을 터뜨리며 2-0 승리...
박종민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표도르, 미국 뉴욕서 UFC 출신 파이터에 승리 거둘까
표도르 예멜리야넨코(41ㆍ러시아)와 전 UFC 파이터인 맷 미트리온간의 대결 날짜가 새로 잡혔다.표도르와 미트리온이 오는 6월 24일 미국 뉴욕에서 경기한다고 미국의 스포츠 전문방송 ESPN이 21일(한국시간) 전했다.벨라토르와 계약을 맺고 미국으로 ...
정재호 기자  2017-03-22
[골프] KLPGA, 지정 홀서 홀인원하면 기아 K9 받는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기아자동차와 공식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KLPGA와 기아자동차는 이날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기아자동차 압구정 사옥에서 2017시즌 KLPGA 자동차 부문 파트너 조인식을 개최했다.내용은 지난 2011년...
정재호 기자  2017-03-22
[국내축구] 광주 단장, 판정 고의성 의혹제기로 상벌위 회부될 수 있어
프로축구 FC서울과 광주FC간 경기에서 나온 오심 판정과 관련해 심판의 '고의 또는 의도성' 의혹을 제기한 기영옥 광주FC 단장이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원회(위원장 조남돈)에 회부될 것으로 보인다.프로축구연맹 측은 "지난 19일 광주-서...
박종민 기자  2017-03-22
[스포츠종합] 야구ㆍ축구 이어 골프도, 너도나도 스피드업 경쟁 ‘왜?’
지난 21일(한국시간) 골프와 관련된 흥미로운 설문 조사가 나왔다. 골프닷컴과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SI) 등에 따르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선수 50명을 대상으로 경기 속도가 가장 느린 선수를 꼽은 결과 PGA 5승에 빛나는 벤 크레인(41ㆍ미...
정재호 기자  2017-03-22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한국뉴미디어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임춘성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