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경기 연속 대포' 로사리오, 홈런 단독 2위로
'3경기 연속 대포' 로사리오, 홈런 단독 2위로
  • 고척돔=김주희 기자
  • 승인 2017.08.13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화 로사리오/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한화 로사리오/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한화 로사리오(28)가 3경기 연속 홈런을 터트렸다.

로사리오는 14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과의 경기에서 넥센 선발 최원태(20)에게 시즌 31호 홈런을 쏘아 올렸다.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한 로사리오는 0-1로 뒤진 4회 2사 후 맞은 두 번째 타석에서 최원태의 5구째 커브를 받아 쳤고, 타구는 그대로 왼쪽 담장을 넘어갔다. 경기를 원점으로 돌리는 한 방이자 3경기 연속 아치다. 로사리오는 지난 11일 대전 삼성전부터 매 경기 홈런을 때려내고 있다.

이날 시즌 31번째 홈런을 기록한 로사리오는 이 부문 공동 2위에 올라있던 두산 김재환(30홈런)을 밀어내고 홈런 단독 2위로 올라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