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장신영, 강경준과 셀프웨딩 촬영 중 낯빛 어두워진 사연
'너는 내 운명' 장신영, 강경준과 셀프웨딩 촬영 중 낯빛 어두워진 사연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8.01.07 16:21
  • 수정 2018-01-07 16:21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 양지원] '너는 내 운명' 장신영·강경준 커플이 두바이에서 셀프 웨딩 촬영을 진행했다.

최근 진행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너는 내 운명) 녹화에서는 장신영과 강경준이 첫 커플 화보를 찍으며 달콤한 일상을 보내게 된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한국을 떠난 지 하루 만에 각자 숨겨둔 컵라면과 소주를 꺼내 ‘먹방’했다. 이들은 연신 소주와 라면 국물을 번갈아 마시며 감탄사를 내뱉다 “촬영 때 얼굴이 붓겠다”며 뒤늦게 걱정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두 사람은 본격적인 셀프 웨딩 촬영 전 두바이 현지 의상 구매를 위해 전통 시장인 ‘올드 수크’를 찾았다. 웨딩에 어울리는 느낌의 옷을 찾던 중 상인들이 “싸다”며 호객을 했고, 이에 장신영은 놀라운 흥정 솜씨를 발휘했다. 뒤이어 찰떡 같이 어울리는 두바이 현지 의상을 입고 둘 만의 셀프 웨딩 촬영이 시작됐다.

하지만 “사진을 부전공했다”던 강경준의 말과는 달리 심상치 않은 결과물에 장신영은 점점 낯빛이 어두워졌다. 지켜보던 MC들까지도 “강경준 씨가 사진 부전공을 하긴 했냐”며 의심의 눈초리를 보냈다는 후문이다. 오는 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사진=SBS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