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투자, 소셜네트워크와 투자계약 체결
하나금융투자, 소셜네트워크와 투자계약 체결
  • 김지호 기자
  • 승인 2018.02.13 2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스경제 김지호]하나금융투자는 소셜네트워크와 20억 규모의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주식회사 소셜네트워크는 국내 대표 증강현실(AR) 전문 기업이다. 세계최초로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한 증강현실(AR) 전용미술관 '트릭아이미술관'과 ‘뽀로로’ 캐릭터를 활용한 ‘뽀로로 프랜드 뮤지엄’을 운영 중이며 ‘뽀로로 프렌즈’ 증강현실(AR)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하고 있다. 

하나금융투자는 증강현실(AR) 및 가상현실(VR)과 관련한 시장 성장성에 주목해 투자를 단행했다. 투자금은 소셜네트워크의 해외진출 및 가상현실(VR)업체 인수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은 "소셜네트워크가 국내 증강현실(AR) 및 가상현실(VR) 대표기업으로 거듭나고 나아가 전세계가 주목하는 4차 산업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성장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박수왕 소셜네트워크 대표는 "하나금융투자를 비롯한 주주들의 참여로 현재 100억 규모의 투자계약을 체결했으며 향후 100억의 자금을 추가로 유치할 계획"이라며 "소셜네트워크는 내년 초 상장을 목표로 올 하반기에 상장심사 신청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