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사회적기업·소셜벤처·협동조합 최대 5,000만원 후원
교보생명, 사회적기업·소셜벤처·협동조합 최대 5,000만원 후원
  • 허인혜 기자
  • 승인 2018.03.07 11:22
  • 수정 2018-03-07 11:22
  • 댓글 0

[한스경제 허인혜] 교보생명은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함께 디지털 분야 사회혁신조직 육성사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사회혁신조직은 사회문제 해결을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소셜벤처, 협동조합 등을 의미한다.

이번 사업은 교보생명이 '한국사회투자', '홍합밸리' 등 공익재단과 협약을 맺고 지속가능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을 후원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먼저 재단법인 한국사회투자와 함께 '취약계층 아동 ·청소년을 위한 디지털 교육 분야 사회혁신조직 육성사업'에 나선다.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서 취약계층 자녀들이 부담 없이 지속적으로 디지털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교육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을 육성하는 것이다.

지원대상은 벤처기업, 소셜벤처,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등 사회혁신조직 중 설립 2년차 이상 법인이면 지원 가능하다. 선발된 법인은 최대 5000만원의 금융지원 또는 마케팅, 기술자문 등의 전문역량 개발에 초점을 맞춘 경영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교보생명은 재단법인 홍합밸리와 함께 '디지털기술 기반 사회적 기업의 창업과 육성'도 지원할 계획이다. 교육, 보건, 금융 분야에서 1년 이상된 창업기업 또는 예비 창업팀을 대상으로 투자 및 각종 멘토링을 지원하는 것이다.

교보생명은 오는 8일과 14일 두 차례에 걸쳐 사회혁신조직 육성 및 창업지원을 위한 사업설명회를 진행한다. 앞서 공고를 통해 사업자공모를 시작한 바 있다. 향후 엄격한 선발 절차를 거쳐 각 5개 내외의 사업자를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