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드풀2’ 라이언 레이놀즈 파격 발언 “데드풀, 남자친구 갖게 되면 좋을 것”
‘데드풀2’ 라이언 레이놀즈 파격 발언 “데드풀, 남자친구 갖게 되면 좋을 것”
  • 이슈앤뉴스팀
  • 승인 2018.05.17 0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데드풀2' 공식 포스터.

영화 '데드풀2'에 출연하는 배우 라이언 레이놀즈가 본인이 연기한 '데드풀'의 성 정체성에 대해 밝힌 인터뷰가 눈길을 끈다.

데드풀을 연기한 레이놀즈는 2016년 진행된 영화 '데드풀' 뉴욕 스크리닝 레드카펫에서 데드풀이 판섹슈얼(pansexual, 범성애자)의 성향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범성애자란 남성, 여성을 구분 짓지 않는 사랑으로 사람을 여성, 남성으로 구분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양성애자와 다른 개념을 갖고 있다.

이어 그는 "데드풀의 그러한 모습을 좋아한다"며 "데드풀이 어떠한 성역도 깰 수 있다고 생각한다. 데드풀이 남자친구를 갖게 되는 것도 좋을 것 같다"고 밝혔다.

영화 '데드풀'의 각본을 맡은 리엣 리즈 역시 "데드풀의 이런 성향은 원작의 일부분"이라면서 "영화에서도 이 내용을 존중하길 원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