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교통상황] 25일 저녁 남부권부터 정체 풀려…부산→서울 5시간40분
[고속도로교통상황] 25일 저녁 남부권부터 정체 풀려…부산→서울 5시간40분
  • 팽동현 기자
  • 승인 2018.09.25 20:00
  • 수정 2018-09-25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 '로드플러스'에 따른 고속도로 이용 시 예상 소요 시간
한국도로공사 '로드플러스'에 따른 고속도로 이용 시 예상 소요 시간

[한스경제=팽동현 기자] 추석 다음날인 25일 전국 고속도로가 아침부터 저녁까지 정체를 빚고 있다. 남부권부터 정체가 조금씩 풀리는 추세이나, 수도권까지 해소되려면 새벽 2시는 넘어야 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도로공사 실시간 교통 정보에 따르면, 저녁 8시 각 지역 요금소 간 이동 기준으로 ▲부산→서울 5시간40분 ▲대구→서울 4시간20분 ▲광주→서울 5시간30분 ▲대전→서울 3시간30분 ▲강릉→서울 3시간50분이 소요될 전망이다.

하행선의 경우 ▲서울→부산 4시간30분 ▲서울→대구 3시간30분 ▲서울→광주 3시간20분 ▲서울→대전 1시간30분 ▲서울→강릉 2시간40분으로 정체가 상당부분 해소된 모습이다.

한편,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는 오늘 밤 12시 자정까지 시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