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New'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 찌질한 사람 많아…지구 떠나길
'댓글 New'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 찌질한 사람 많아…지구 떠나길
  • 변동진 기자
  • 승인 2018.12.0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 "손님도 문제지만 직원 태도도 불편"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 "힘 있는 사람들에겐 찍소리도 못내면서"
연신내 맥도날드 갑질 "아들이었어도 그랬을까"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가해자, 햄버거 종이가방 직원 얼굴에 투척!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가해자가 직원 얼굴에 햄버거 종이가방(붉은색 타원)을 던지고 있다. /유튜브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가해자, 햄버거 종이가방 직원 얼굴에 투척!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가해자가 직원 얼굴에 햄버거 종이가방(붉은색 타원)을 던지고 있다. /유튜브

[한스경제=변동진 기자]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가해자, 지구를 떠나라.”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영상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직원 면전에 버거를 투척한 남성에게 이같이 지적했다.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영상 6일 SNS에서 화제다. 해당 영상은 한 손님이 코앞에 있는 매장 직원 얼굴에 햄버거가 든 가방을 던지는 모습이 담겼다.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은 약 1개월 전에 서울 은평구 연신내점에서 일어난 사건이다.

가해자로 등장하는 중년 남성이 햄버거를 던진 이유는 주문한 제품이 늦게 나왔기 때문이다. 그는 매장 전광판에 표시됐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보지 못한 채 음식이 나오지 않는다며 실랑이를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고객은 경찰이 출동하고서야 직원에게 사과했다.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영상을 본 한 누리꾼들 “설마 처벌 안 받고, 사과하고 끝난 건 아니지?”라고 법적 책임을 요구했다.

또다른 누린꾼은 “찌질한 인간들 참 많다. 힘 있는 사람들에겐 찍소리도 못내는 것들이 꼭 저런다니까”라며 “인간아 지구를 떠나라”고 힐난했다.

이밖에 “연신내 맥도드날드 갑질 가해자는 만일 자기 자식이 저런 일을 격는다면 뭐라고할까?”, “당신 아들일 수도 있다”, “손님이나 직원이나 서로 예의를 지킵시다”, “아무리 화나도 얼굴에 음식을 던지면 어떡하냐”, “직원이 말하는 태도도 문제가 있다”, “천천히 설명해도 될 일을 ‘그것도 모르느냐’고 힐난하는 듯 한 태도가 손님을 더 화나게 한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