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일간 열리는 '코리아그랜드세일', 항공권·숙박 등 할인 혜택 제공
43일간 열리는 '코리아그랜드세일', 항공권·숙박 등 할인 혜택 제공
  • 이선영 기자
  • 승인 2018.12.11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한국방문위원회가 10일 서울 코트야드 메리어트 남대문 호텔에서 '2019 코리아그랜드세일'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이선영 기자] 한국방문위원회가 10일 서울 코트야드 메리어트 남대문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내년 1월 17일부터 2월 28일까지 개최되는 외국인 대상 쇼핑문화관광축제 ‘2019 코리아그랜드세일(Korea Grand Sale)’의 ‘추천 혜택 TOP 30’와 테마별 이벤트를 공개했다.

‘추천 혜택 TOP30’은 △제주항공(국제선 한국행 최대 80% 할인), 진에어(국제선 한국행 최대 85%) △라마다앙코르 해운대(객실 주중 70%, 주말 55%), 대명리조트(주중 객실 60~75% 및 아쿠아월드/사우나/오션월드 입장권 20% 할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7개 식음업장 15% 할인) △동화면세점, 두타면세점, 롯데면세점, 부산면세점, 신라면세점, 신세계면세점, SM면세점, 현대백화점 면세점, 롯데백화점, 망원시장(각각 할인 혜택 및 바우처, 기념품 제공) △파라다이스 카지노 워커힐(5만 원 상당의 게임쿠폰), 세븐럭카지노(3만 원 상당의 게임쿠폰), 에버랜드, 캐리비안베이, 롯데월드(각각 입장권 및 어트랙션 이용권 30% 할인), 서울랜드(입장권 43% 할인), 엘리시안강촌(리프트와 장비, 강습, 셔틀버스, 가이드 포함 상품 5만5000원에 제공) △그레벵뮤지엄(입장권 17% 할인), 한국민속촌(입장권 최대 27% 할인), 뮤지컬 파이어맨(입장권 30% 할인), 난타(입장권 최대 20% 할인), 태권도원(입장권 무료 및 숙박 20% 할인), 그 외 새라제나(일부 상품 최대 50% 할인), 신한은행(환율 기본통화 60%, 기타통화 30% 우대)이다.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은 ‘Travel, Taste, Touch’를 메인 테마로 43일간 전국에서 다양한 혜택과 한국 관광의 즐거움을 제공할 예정이다. 

◇Travel, 서울은 물론 지방관광도 즐겁고 편리하게 

한국방문위원회는 지방관광 편의 제공 및 활성화를 위한 프로모션을 강화했다. 서울-지역 간 1박 2일 여행상품인 K트래블버스 7개 노선(대구시, 강원도, 경북도, 전남도, 충청도, 창원시, 강화군)에 대해 1인 예악 시 1인 무료 탑승의 파격적인 혜택을 제공한다. 서울-경기 간 셔틀버스인 EG셔틀도 1+1 프로모션을 통해 겨울 비수기 외래 관광객의 방한 유도를 위한 실질적 혜택을 준비한다.

외국인이 주로 찾는 서울의 강남, 남대문, 마포, 용산 등 4개 지역의 매장 방문 스탬프를 획득한 외국인에게 호텔 식사권 증정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여행 액티비티 플랫폼 ‘클룩(KLOOK)’과의 연계 프로모션을 통해 코리아그랜드세일 특별 상품을 선보여 외국인 관광객의 한국 여행 편의를 높일 계획이다.

◇Taste, 호텔 레스토랑에서 숨겨진 노포까지 이어지는 한국의 맛 

한국에서의 식도락 재미도 더한다. ‘코리아 그랜드 테이스팅(Korea Grand Tasting)’은 인터컨티넨탈, 그랜드 힐튼 등 특급 호텔의 70여개 식음업장이 참여해 최대 25%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한국의 파인다이닝 진수를 선보이는 한편 식사권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국의 유명 쉐프 박찬일이 소개하는 ‘노포기행’도 준비했다. 노포의 숨겨진 스토리를 소개하고, 노포 방문을 인증한 외국인 관광객에게는 코리아그랜드세일 기념 굿즈를 제공한다. 행사기간 중 박찬일 쉐프와 함께 노포를 둘러보고, 숨겨진 스토리와 함께 대표 메뉴를 맛볼 수 있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뿐만 아니라 아이러브한식, 온고푸드, 오미요리연구소, 불교문화사업단과 함께 ‘쿠킹클래스-직접 만드는 한국의 맛’ 프로모션을 운영, 체험상품 할인 혜택은 물론 코리아그랜드세일 기념 굿즈를 제공해 한국 관광의 색다른 즐거움을 선물할 예정이다.

Touch, 이벤트센터에서 체험하는 다양한 즐거움

코리아그랜드세일 기간 동안 이벤트센터에서는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서울 청계광장(광화문역 5번 출구 앞)에 설치되는 메인 이벤트센터는 1월 17일을 시작으로 43일간 운영된다. 이벤트센터 오픈을 알리는 개막식에는 오프닝 세레머니와 축하공연, 경품추첨 행사가 진행된다. 

이벤트센터를 방문한 외국인에게는 외국어 통역은 물론 행사 안내와 무료 인터넷(와이파이), 휴대폰 충전, 음료 제공 등 편의서비스를 제공한다. 행사기간 국내에서 10만 원 이상 구매한 외국인 관광객에게는 최고 200만 원 상당의 항공, 숙박, 쇼핑 지원 여행바우처 증정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경아 한국방문위원회 사무국장은 “코리아그랜드세일은 단순한 쇼핑축제가 아니라 한국의 맛과 문화를 모두 함께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관광 프로모션”이라며 “외국인 관광객 유치와 소비 증대를 위해 코리아그랜드세일 참여사들과 힘을 모아 행사를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코리아그랜드세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현재 800여개 업체가 참여 신청을 마쳤으며 코리아그랜드세일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계속해서 신청을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