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승균 KCC 초보 감독 ' 통합 챔프까지 가고 싶다'
추승균 KCC 초보 감독 ' 통합 챔프까지 가고 싶다'
  • 이호형 기자
  • 승인 2016.02.21 17:26
  • 수정 2016-02-21 17:26
  • 댓글 0

▲ 전주KCC가 안양 KGC를 꺽고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추승균감독과 전태풍,하승진 등 선수들이 우승컵을 들고 좋아하고 있다. 2016.2.21 이호형 기자 leemario@sporbiz.co.k

21일 오후 안양실내체육관서 2015-2016 KCC 남자프로농구  안양KGC-전주KCC 경기가 열렸다.
 전주KCC가 안양 KGC를 86-71로 꺽고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 추승균(가운데)감독이 김영기 KBL 총재로 부터 우승상금과 컵을 받은 후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맨오른쪽은 에밋 2016.2.21 이호형 기자 leemario@sporbiz.co.k

초보 추승균 감독의 놀라운 지도력과 하승진,전태풍,에밋,힐,김효범등 주전들의 고른 활약으로 대망의 우승을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