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中企 60개사, 세계 9개국 판로 개척
성남. 中企 60개사, 세계 9개국 판로 개척
  • 성남=김대운 기자
  • 승인 2019.01.10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개국, 12개 도시, 현지 바이어와 업체별 주력 상품 수출 상담 주선

[한국스포츠경제 김대운]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3~10월 중소기업 60개사가 참여하는 해외시장 개척단 파견 사업을 펴기로 했다.

동남아·인도·북미·러시아·유럽·중국지역 등 9개국, 12개 도시에서 현지 바이어와 업체별 주력 상품을 수출 상담하도록 주선해 판로 개척을 지원하는 것.

해외시장 개척단은 한 개 기수별 10개사씩 모두 6개 기수로 편성된다.

1기 개척단은 오는 3월 25~30일 태국 방콕,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2기는 6월 3~8일 인도 뭄바이, 벵갈루루에서 수출 상담을 한다.

3기는 7월 1~7일 캐나다 밴쿠버, 미국 뉴욕, 4기는 8월 26~30일 러시아 모스크바, 노보시비르스크 판로를 뚫는다.

5기는 9월 23~27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벨기에 브뤼셀, 6기는 10월 14~18일 중국 텐진, 충칭 시장을 개척한다.

시는 해외시장 개척단 참여 기업에 항공료 50%(최대 100만원), 상담장 임차료, 통역비 등을 지원한다.

참여 업체 모집은 기수별로 1~2기는 오는 18일까지, 3~6기는 3월 중에 이뤄진다. 

해외시장 개척단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성남시 홈페이지(새소식)에 있는 신청서, 상담희망 품목 명세서, 제품 설명서 등의 서류를 갖춰 시청 7층 기업지원과로 우편이나 방문 접수하면 된다.

성남시는 지난해 6개 기수의 해외시장 개척단을 페루, 브라질, 헝가리, 카자흐스탄, 베트남, 터키 등에 파견했다. 52개사 중소기업이 현지에서 5885만 5000달러(한화 657억원) 상당의 수출 계약을 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