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전 세계서 '갤럭시 언팩 2019' 한글 옥외광고
삼성전자, 전 세계서 '갤럭시 언팩 2019' 한글 옥외광고
  • 김덕호 기자
  • 승인 2019.02.13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뉴욕에서 상영되는 삼성전자 한글 옥외광고 / 사진 = 삼성전자
미국 뉴욕에서 상영되는 삼성전자 한글 옥외광고 / 사진 = 삼성전자

[한스경제=김덕호 기자]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 2019'을 앞두고 전 세계 주요 랜드마크에서 한글 옥외광고를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1월 초 프랑스 파리 콩코드 광장(Place de la Concorde)에서 처음 옥외광고를 진행한데 이어 2월 11일(현지시간) 부터는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이탈리아 로마 두오모 광장,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 싱가포르 히렌, 러시아 모스크바 하이드로프로젝트 등에서 옥외 광고를 진행하고 있다.

옥회광고에는 '미래를 펼치다'라는 한글 메시지를 담았고, 다이나믹한 영상을 통해 삼성전자의 자부심과 모바일 업계의 미래 선도 비전을 제시했다.

또한 2월 20일에 공개될 새로운 갤럭시에 대한 기대감과 궁금증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삼성 갤럭시 언팩 2019'는 2월 20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