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단일팀, 2020년 도쿄올림픽 '4개 종목' 출전
남북 단일팀, 2020년 도쿄올림픽 '4개 종목' 출전
  • 조재천 기자
  • 승인 2019.02.15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C 본부서 3자 회동 열어 최종 합의
남북 단일팀, 女농구·女하키·조정·유도 종목 출전
15일 스위스 로잔의 IOC 본부에서 3자 회동을 열어 2020년 도쿄올림픽 '남북 단일팀' 출전 종목을 최종 합의했다. /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조재천 기자]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 총 4개 종목에 ‘남북 단일팀’이 출전한다.

15일(한국 시간)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과 북한의 김일국 체육상은 스위스 로잔의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본부에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과 3자 회동을 가졌다.

이날 회동에서 3자는 2020년 도쿄올림픽에서 여자 농구와 여자 하키, 그리고 조정과 유도 종목에 ‘남북 단일팀’이 출전하는 것으로 최종 합의했다.

이로써 남북은 지난해 평창동계올림픽에 이어 사상 두 번째로 ‘남북 단일팀’을 구성해 올림픽에 나서게 됐다. 남북은 올림픽 예선전부터 단일팀을 구성해 출전하며, 이른 시일 내에 합동 훈련을 시작할 예정이다.


인기기사
P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