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보훈 가족과 봄나들이 "독립정신 되새겨요"
한화시스템, 보훈 가족과 봄나들이 "독립정신 되새겨요"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04.03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 절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해 진행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한화시스템이 2일 3·1 절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보훈 가족 100여명과 봄나들이 시간을 가졌다고 3일 밝혔다.

2일 한화시스템 서울, 용인, 구미사업장 직원들이 3·1 절 100주년을 기념해 보훈 어르신 100여명과 함께 민족 독립의 역사 현장을 돌아보는 나들이 행사를 가졌다./사진=한화시스템
2일 한화시스템 서울, 용인, 구미사업장 직원들이 3·1 절 100주년을 기념해 보훈 어르신 100여명과 함께 민족 독립의 역사 현장을 돌아보는 나들이 행사를 가졌다./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은 이번 행사를 위해 평소 사업장 별로 진행해오던 사회공헌활동을 전사 차원으로 확대했다. 이번 행사는 3·1 절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순국선열의 희생을 기리고 호국보훈의 마음을 새롭게 갖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한화시스템 서울, 용인 및 구미사업장 직원들은 어르신들과 짝을 이뤄 말벗과 길동무를 해드리며 유관순 열사 기념관과 생가를 견학했다. 또 1919년 4·1 만세 운동이 있었던 아우내 장터를 방문하는 등 독립 정신을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각 사업장 별로 업무 협약을 맺고 있는 서울지방보훈청, 대구지방보훈청, 경기동부보훈청 직원들도 행사에 함께 했다.

행사에 참여한 한 어르신은 “3·1 운동 100주년을 맞이한 해에 우리 민족의 독립 정신을 느낄 수 있었던 장소들을 방문해 더욱 뜻깊은 나들이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한화시스템은 사회공헌 철학 ‘함께 멀리’를 실천하고자 지역 보훈청과 함께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연 3회 현충원 묘역 정비활동 외에도 나라사랑 푸드뱅크, 국가 유공자 주거환경 개선사업, 연탄배달 등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