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 노사, ‘사무금융우분투재단’에 5억원 출연
한국예탁결제원 노사, ‘사무금융우분투재단’에 5억원 출연
  • 김호연 기자
  • 승인 2019.04.17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오른쪽에서 두 번째)과 김현정 전국사무금융노조 위원장(오른쪽에서 세 번째)이 사회연대기금 출연식 기념촬영 하고 있다./사진=한국예탁결제원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오른쪽 두 번째)과 김현정 전국사무금융노조 위원장(오른쪽 세 번째)이 사회연대기금 출연식 기념촬영 하고 있다./사진=한국예탁결제원

[한스경제=김호연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노사가 함께 '사무금융우분투재단 사회연대기금'에 5억원을 출연했다고 17일 밝혔다.

사무금융우분투재단은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이 사회적 약자를 위한 공익사업 수행을 목적으로 설립한 비영리 재단법인이다.

'우분투'는 아프리카 코사족 언어로 '네가 있어 내가 있다'는 공동체 정신을 의미한다.

이날 기금 출연식에는 이병래 한국예탁결제원 사장과 김현정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조 위원장, 제해문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조 한국예탁결제원지부장이 참석했다.

이병래 사장은 "불평등과 양극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사회연대기금 조성 취지에 노사가 모두 공감해 함께 출연금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사회를 만들어가는 데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