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이대호, KBO 리그 역대 12번째 통산 300홈런 금자탑
롯데 이대호, KBO 리그 역대 12번째 통산 300홈런 금자탑
  • 이정인 기자
  • 승인 2019.05.05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대호가 통산 300홈런 고지를 밟았다. /OSEN
이대호가 통산 300홈런 고지를 밟았다. /OSEN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롯데의 간판타자 이대호(37)가 프로야구 통산 12번째로 300홈런을 달성했다.

이대호는 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SK와 홈경기서 6회말 홈런포를 가동했다.

1-3으로 뒤진 6회 1사 2루서 타석에 들어선 이대호는 SK 선발 브록 다익손을 상대로 3-3 동점을 만드는 좌월 투런 아치를 그렸다.

이대호의 시즌 4호 홈런이자 개인 통산 300번째 홈런이었다. 이대호는 만 36세 10개월 13일 만이자 KBO리그 1471경기 만에 300홈런 고지를 밟았다.

2001년 롯데 소속으로 프로에 데뷔한 이대호는 2012년부터 2015년까지 일본프로야구 오릭스 버펄로스와 소프트뱅크 호크스, 2016년 미국프로야구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뛰었다.

이대호는 일본에서 98개, 메이저리그에서 14개의 홈런을 날렸다.

2017년에 KBO 리그로 돌아온 이대호는 그 해 34개의 홈런을 때렸다. 지난해에도 37개의 홈런을 기록했다. 

KBO리그에서 가장 먼저 홈런 300개 클럽을 창시한 이는 장종훈 현 한화 수석코치다.

장 코치는 2000년 10월 6일 두산 베어스를 상대로 32세 5개월 26일 만에 300번째 홈런을 쏘아 올렸다.

현역 선수로는 최정(SK)이 지난해 7월 8일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에서 역대 11번째 300홈런을 달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