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원, '에스원ESP' 출시… 융·복합 서비스 본격 시동
에스원, '에스원ESP' 출시… 융·복합 서비스 본격 시동
  • 김창권 기자
  • 승인 2019.05.09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근태관리까지 가능한 정보보안 솔루션도 제공
에스원 직원이 고객에게 에스원ESP 주 52시간 근무 솔루션의 기능을 설명하고 있다. / 사진=에스원
에스원 직원이 고객에게 에스원ESP 주 52시간 근무 솔루션의 기능을 설명하고 있다. / 사진=에스원

[한스경제=김창권 기자] 종합 안심솔루션 회사 에스원이 '에스원ESP(End-point Security Platform)'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정보보안시장 확대에 나선다.

에스원은 이번 '에스원 ESP'출시로 정보보안 플랫폼과 기존의 물리보안 브랜드 '세콤'의 솔루션을 합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는 4차 산업보안의 핵심인 융복합 서비스를 에스원이 본격적으로 상용화 함을 의미한다.

에스원ESP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에 따른 근태관리 솔루션부터 개인정보보호, 랜섬웨어 예방, 바이러스 탐지 등 총 11개의 정보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정보보안 플랫폼이다.

먼저 2020년 1월, 50인 이상 사업장까지 확대 적용되는 주 52시간 근무제에 대응해 PC오프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용자가 직접 PC사용 시간을 설정하고 정해진 시간이 되면 자동으로 PC가 종료 돼 주 52시간 초과 근무를 방지한다. 물리 보안시스템인 세콤과도 연동해 본격적인 융복합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향후에는 세콤의 출입용 카드리더와 PC 오프서비스를 연동해 보다 정확하게 근무시간을 관리하는 등 다양한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또 강화된 개인정보 보호법 준수를 위한 개인정보보호 솔루션도 제공한다. 에스원ESP에는 개인정보암호화 기능, 개인정보 완전 삭제기능 등이 탑재되어 있어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피해를 예방한다. 

최근 증가하고 있는 랜섬웨어도 대응이 가능하다. 랜섬웨어로 인한 파일 훼손을 탐지하고 감염파일을 자동으로 삭제한다. 또 랜섬웨어 대피소를 마련, 업무기밀 파일을 따로 보관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인쇄 출력물을 관리할 수 있는 출력물 보안, 문서파일 암호화, 바이러스 백신, 업무 메신저 등도 제공한다. 에스원ESP는 솔루션별로 맞춤제공이 가능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중소기업에도 부담 없이 사용이 가능하다.

에스원 전략사업팀 임정묵 상무는 “4차 산업에서 정보보호는 더 이상 선택의 문제가 아니다"며 "에스원ESP를 통해 정보보안 시장 확대는 물론 물리보안을 결합한 융복합 서비스 확대에 더욱 주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